한화생명, 소액암에 대해서도 보장하는 The 착한 암보험 출시

보험뉴스

한화생명에서 소액암에 대해서도 일반암 수준으로 보장하는 한화생명 The 착한 암보험을 출시하였습니다.
이번에 출시된 암보험은 똑같은 암이라도 손해율이 높아 발병 부위에 따라 횟수와 보장금액이 축소된 암에 대한 보장금액이 대폭 확대됬다는 것이 특징입니다.
일반 암에 비해 보장금액이 적던 유방암과 전립선암, 여성생식기암, 직,결장암, 갑성산암(초기제외)에 대해 최대 3천만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위의 암에 대해 일반암과 동일하게 보장받아보실 수 있어 많은 사람들이 알아보고 있습니다.
보장기간 100세까지 비갱신형으로 가입하더라도 40세 남성 기준 5만원대, 여성 기준 3만원대로 가입할 수 있습니다 ( 가입금액 1천만원 기준 )

 

따라서 신체 내의 모든 세포에서 소액암에 대해 보장이 부족하다고 여기신 많은 소비자가 한화생명 The 착한 암보험을 알아보고 있습니다.
이처럼 보험소비자로부터의 관심과 선호가 높아지는 만큼 향후 한화생명의 움직임을 많은 이가 주시하고 있습니다.

 

또한 재발 여부에 관계없이 암 진단비를 원하시는 분이라면 재진단암보장특약을 통해 보장받을 수 있으니 가입 전 약관을 참고하는 것이 좋습니다.
첫번째 암을 진단받은 2년 이후에 재진단암 ( 새로운 원발암, 잽라암, 전이암, 잔존암 포함)에 대해서도 횟수에 제한없이 가입금액만큼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재발암이 걱정되시는 분이라면 해당 특약을 가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위암이나 폐암, 간암 등 치료비가 큰 암에 대해서는 해당 특약을 통해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